컨텐츠 바로가기

06.26 (수)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윤진서, 출산 4개월 차 ‘운동 삼매경’…“5kg 더 빼야 원상복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윤진서가 근황을 전했다.

19일 윤진서는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늘 하루 요약”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한 개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은 그의 일상 모음. 윤진서는 요가를 하는가 하면 딸과 함께한 모습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윤진서는 “요가하고 육아하고 오늘로 출산 4개월째에 접어 들었어요. 119일이네요”라며 “아직 살도 5키로는 더 빼야 원상복귀도 되고 근력도 부족하고 아기 보다가 허리 어깨 아플 때도 많아요”라고 전했다.

이어 “할 일은 많은데 내 시간이 부족해서 정신없이 하루가 흘러가지만 든든한 엄마가 되고 싶어 열심히 육아도 요가도 합니다”고 근황을 전했다.

스포츠월드

사진=윤진서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1983년생인 윤진서는 2017년 동갑내기 한의사와 결혼해 결혼 7년 만인 지난 1월 21일 딸을 낳았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