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KBS, '슈퍼 클래식' 주관사에 "김호중 대체할 출연자 섭외 요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출연 강행하면 'KBS 주최' 못써…예능 '편스토랑' 방송 출연분도 최대한 편집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이달 23일 열리는 공연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김호중 & 프리마돈나'(이하 '슈퍼 클래식')를 주최하는 KBS가 뺑소니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는 가수 김호중을 대신할 출연자를 섭외하라고 주관사에 요구했다.

KBS는 "'슈퍼 클래식' 공연을 앞두고 일어난 최근의 사안과 관련해 공연 주관사인 두미르에 지난 14일 당초 출연이 예정됐던 협연자 김호중을 대체할 출연자를 섭외해 공연을 진행하라고 요구했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