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권혁수, 살 빼면 유지태 닮은 꼴?…"넋 놓고 있으면 10㎏ 금방 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라디오스타' 24일 방송

뉴스1

MBC '라디오스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권혁수가 몸무게를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다고 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탤런트 겸 방송인 권혁수가 출연한 가운데 체중 관리 얘기가 나왔다.

그는 "제가 넋을 놓고 있으면 몸무게가 금방 올라갔다가 화면 보고 빼야겠다고 생각한다. 매년 외모가 흉작이 있고, 풍작이 있다. 지금은 평작 정도 된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아울러 "가만히 넋을 놓고 있으면 10kg은 금방 찐다. 한 달도 안 걸린다. 외모 극성수기 때는 지금보다 5kg 이상 감량한다. 그런데 얼굴은 티가 안 난다. 옷이 안 맞아서 살을 빼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듣던 MC들이 "살 빼면 누구 닮았다는 얘기를 듣는다던데?"라고 물었다. 권혁수는 "허영만 선생님과 식사하는 프로그램에 나갔는데, 선생님이 저한테 배우 유지태 씨 닮았다고 한 거다. 그때 기사가 많이 났는데, 죄송하고 부담스럽더라"라고 고백했다.

둘을 비교하는 사진이 등장했다. MC 김구라가 깜짝 놀라며 "이거 무슨 사진이야? 이렇게 찍은 사진이야, 뭐야?"라고 말하더니 "이렇게 보니까 또 느끼는 건데, 유지태가 잘생겼네~ 기품 있지 않아? 참 배우들이 잘생겼어~"라고 '팩폭'을 이어가 웃음을 안겼다.

llll@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