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얼굴은 선녀, 몸은 나무꾼?…홍석천 소원 성취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라이즈 성찬, 복근 공개에...“이런 건 처음이야”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라이즈가 홍석천의 웹예능 프로그램 ‘홍석천의 보석함’에 출연해 수줍은 매력을 뽐냈다.

지난 23일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에는 그룹 라이즈의 멤버 쇼타로, 은석, 성찬, 원빈, 소희, 앤톤이 완전체로 출연했다. 앞서 홍석천은 라이즈의 멤버 성찬과 원빈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제발 출연해라’고 구애한 바 있다.

세계일보

라이즈 멤버 성찬이 첫 번째로 코너를 진행하고 있다.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캡처.


이날 영상에서 홍석천은 “기다리고 기다리던 만남”이라며 라이즈의 출연 소식에 환호를 보냈다. 홍석천은 라이즈에게 “사실 ‘홍석천의 보석함’을 기획할 때부터 라이즈와의 만남을 기대했다”고 설명해 웃음을 안겼다.

그는 “(홍석천의 보석함) 출연에 반대하는 멤버는 없었냐”고 질문했고 멤버들은 모두 은석을 쳐다봤다. 당황한 은석은 “새로운 경험을 하는 것을 되게 좋아한다”며 수습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쇼타로는 “멤버들끼리 홍석천 님이 언급하는 걸 보고 ‘재밌다’고 생각했다”며 “우리도 나가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말하는 등 출연 이유를 고백했다. 원빈 역시 “(홍석천의 구애가) 부담스럽지 않고 신기하고 재밌을 것 같다고 생각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세계일보

라이즈 멤버 원빈이 프로그램 촬영에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캡처


본격적으로 프로그램 진행에 나선 홍석천은 ‘보석 감정’ 코너를 진행했다. 해당 코너는 홍석천이 ‘보석’으로 출연한 출연자들의 이모저모를 탐색하며 감정에 나서는 콘셉트로 이어진다. 그는 첫 번째 보석으로 나온 멤버 성찬을 보며 “인형이 걸어 다닌다”며 애정을 보였다. 성찬은 자신의 눈을 매력 포인트로 선정하며 “팬분들이 사슴 같다고 많이 해준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홍석천이 눈 맞춤을 시도하자 기겁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는 성찬의 넓은 어깨와 근육을 보며 크게 칭찬했다. 성찬은 “운동을 좋아한다”며 “키는 185.6cm 정도 되는 것 같다”고 고백하기도. 성찬의 말을 듣고 환호성을 지른 홍석천이 “팬분들이 보고 싶어 할 것”이라는 핑계로 “복근을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이내 성찬은 쿨하게 상의를 들어 올리며 탄탄한 복근을 자랑했고 홍석천은 쓰러지는 시늉을 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그의 반응에 성찬이 부끄러워하자 “보석함에서 복근을 공개한 건 네가 처음이야”라며 유쾌한 칭찬을 건넸다. 이어 첫 번째로 보석 감정에 나선 성찬에게 “수고했다”며 박수를 보냈다. 이어 다음 보석 감정을 기다리는 멤버들이 긴장한 모습을 보이며 상황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세계일보

라이즈 멤버 성찬이 복근을 공개했다.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캡처


해당 영상을 본 팬들은 “라이즈 멤버들이 긴장한 것이 너무 귀엽고 웃기다” 거나 “이제부터 내 꿈은 너야 홍석천” 등 완전체로 출연한 라이즈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라이즈는 오는 6월 예정된 첫 미니앨범 발매 시점에 앞서 프롤로그 싱글 ‘Impossible’을 공개해 국내 음원 차트 및 유튜브 인기 급상승 음악 1위, 아이튠즈 톱 송 차트 전 세계 9개 지역 TOP10에 오르는 등 글로벌 인기를 증명했다.

박가연 온라인 뉴스 기자 gpy1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