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한소희, 지하철역 바닥에 앉아 '명상'…결별 후 근황에 '깜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배우 한소희 /사진=한소희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열애설 관련 논란 후 본업에 복귀한 배우 한소희가 지하철역에서 명상하는 근황을 공개했다.

한소희는 18일 "너희가 있고 내가 있고 우리가 있고 같이 달리게 해준"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머니투데이

배우 한소희 /사진=한소희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에는 한 브랜드의 운동화를 신고 있는 한소희의 모습이 담겼다. 한소희는 해당 브랜드의 운동화 광고를 촬영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길거리에서 자신을 알아본 팬들과 셀카를 찍으며 남다른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무엇보다 한소희가 지하철역에서 가부좌를 틀고 기도를 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그는 환한 미소를 지은 채 명상하는 사진을 통해 유쾌한 일상을 자랑했다.

한소희는 지난달 배우 류준열과 열애를 인정했으나, '환승 연애' 등 각종 논란이 불거졌다. 결국 두 사람은 공개 연애 14일 만에 결별했다.

차유채 기자 jejuflower@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