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선우은숙과 이혼' 유영재 "버티며 살다보면 살아진다"(라디오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유영재의 라디오쇼 / 사진=경인방송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배우 선우은숙과 이혼한 아나운서 유영재가 라디오 방송에서 의미심장한 발언을 이어나가고 있다.

유영재는 17일 경인방송 '유영재의 라디오쇼' 오프닝에서 청취자들과 묘비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유영재는 다양한 묘비명을 들으며 소통하던 중 청취자의 "눈 뜨니 사방이 지뢰밭일 때가 있었냐. 하루하루 버티고 살다 보니 살아지더라"는 말을 읽었다.

이어 유영재는 "이 세상에 태어났으니 사는 거다. 왜 사냐고 자꾸 물어보면 짜증이 난다. 살다 보니 살아지는 거다. 누구나 꽃길을 걷고 싶고, 편하게 살고 싶다. 하지만 세상이 나를 그렇게 호락호락 영접해주지 않으니까 버티면서 살다 보면 살아진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