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새신랑' 이상엽 "이 결혼 당장 엎어" 폭발한 사연은?('내편하자3')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유은비 기자] 배우 이상엽이 ‘내편하자3’의 매운맛 토크에 완벽 적응한다.

오는 18일 LG U+모바일tv 오리지널 예능 ‘믿고 말해보는 편-내편하자’ 시즌3(이하 ‘내편하자3’)에서는 결혼을 앞둔 예비 신부의 고민을 둘러싸고 이상엽, 한혜진, 박나래, 엄지윤 대 풍자의 팽팽한 의견 대립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범죄 수사경력 떼 달라는 예비 신랑 이해돼?’라는 사연이 소개된다. 예비 신랑과 그 부모님이 사연자에게 혼인관계 증명서, 산부인과 검사지, 범죄 수사 경력 회보서를 떼어 달라고 했다는 것.

사연 속 예비 신랑으로 변신해 현실감 넘치는 열연을 펼치던 이상엽은 상황극이 끝나자마자 황당해하며 “이 결혼 당장 엎어!”, “그렇게 못 믿으면 결혼을 왜 해?”라며 분노 게이지를 높인다. 반면 풍자는 “왜 못 떼 줘?”라면서 나 홀로 반대 의견을 내고 4:1의 치열한 갑론을박이 펼쳐진다.

"결혼은 신뢰와 사랑"이라는 신혼 5일 차 새 신랑 이상엽과 한혜진, 박나래, 엄지윤 대 "서류 확인은 현실적인 것"이라는 풍자 간의 치열한 논쟁의 결론은 과연 무엇일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고민에 몰입해 명언과 명답을 쏟아낸 이상엽은 “(입을) 터는 게 재미있네”라며 어느 새 '내편하자'만의 매운맛 수다에 중독된 모습을 보인다고 해 편들러 MC들과 찰떡 케미를 선보인 그의 맹활약에도 기대감이 모아진다.

이상엽, 한혜진, 박나래, 엄지윤 대 풍자의 불꽃 튀는 논쟁이 펼쳐질 ‘내편하자3’는 오는 18일 밤 12시 U+모바일tv에서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