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배정화, 루트비컴퍼니와 전속계약‥장윤정·남태우와 한솥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배정화, 루트비컴퍼니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배정화가 루트비컴퍼니(routeb company)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배정화와의 전속계약을 알린 루트비컴퍼니는 지난 16일 '다채롭고 흡인력 있는 연기와 매력적인 보이스, 눈빛으로 작품마다 존재감을 채워온 배정화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 연기에 대한 진심과 열정을 가진 배정화의 든든한 파트너로 최선을 다하겠다. 새 둥지에서 전환점을 맞이한 배정화의 행보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2006년 연기에 첫 발을 내디딘 배정화는 장르불문 꾸준한 작품 행보를 이어온 탄탄한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다. 영화 '살인 재능', '위대한 소원', '목격자', '기방도령', 드라마 '프리스트', '왜 그래 풍상씨', '해치', '다크홀', '잔혹한 인턴'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였다.

특히 SBS '해치' 속 중전의 꿈을 품은 야욕의 화신 천윤영부터 OCN '프리스트' 속 모성 가득한 엄마, 그리고 '다크홀' 속 미치광이 의사 한지수까지 선한 캐릭터부터 표독스러운 악역까지 다채로운 얼굴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2021년 연극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로 10년 만에 무대에 올라 곽객들과 직접 소통하며 새로운 매력을 드러낸 배정화는 지난해 연극 '춘천거기'를 통해 또 한번 대중과 호흡했다. 극 중 선영으로 분한 배정화는 현실적인 캐릭터를 차진 연기로 그려내며 호평 속에 공연을 마무리했다.

배정화는 '새로운 인연을 감사히 소중히 여기고 앞으로 만나게 될 작품에서 더욱 새롭고 성숙한 연기로 인사드리겠습니다'라며 루트비컴퍼니에 둥지를 튼 소감을 전했다.

루트비컴퍼니는 장윤정을 비롯해 김재록, 최명경, 조유신, 최자혜, 남태우, 김경호가 소속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사다.

황소영 엔터뉴스팀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황소영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