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종합] 이상민,日 편도 택시비만 18만원 탕진…69억 빚갚으니 "넉넉해"('돌싱포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류예지 기자]
텐아시아

돌싱포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돌싱포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돌싱포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돌싱포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겸 방송인 이상민이 69억7000만원 빚을 청산한 후의 근황을 밝혔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돌싱포맨’에서는 이상민의 일본여행 소식으로 오프닝을 열었다.

이날 이상민은 “최근 1박 2일로 일본 오사카 여행을 다녀왔다. 1박 2일 일본여행이 내 로망이었다. 준호 덕분에 로망을 실현할 수 있었다. 준호의 지인이 오사카에서 호텔을 하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준호는 “근데 왜 거길 택시 타고 가냐”라고 물었고, 이상민은 “오사카에 제대로 간 게 처음이다. 옛날에 탁재훈 형 잡으러 간 적은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택시비로만 2만엔(한화 약 18만 원)을 썼다는 이상민은 “맥주 2잔에 안주 풀세트가 1200엔(약 10,700원)이더라. 나 그냥 가격표 안 보고 들어갔다. 들어갔더니 그 가격이더라. 나 이제 진짜 가격표 안 보고 막 들어가. 이제 넉넉하니까”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탁재훈은 “다음 주에 은퇴해야겠다. 250억 되니까”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준호는 “요새 고스톱 게임 하냐”고 응수했다. 이어 김준호는 “지금 성게철 아니냐”며 제주도 탁재훈 집에 가길 원했지만 탁재훈은 “싫다. 너희가 우리 집 잔디 밟는 것도 싫다”고 거부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