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42세' 한예슬, 여권사진도 반칙 수준…퍼컬진단 필요없는 미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배우 한예슬이 새로운 사진으로 근황을 전했다.

한예슬은 16일 오후 "새 여권사진 어떤게 좋을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예슬은 흰색 의상을 입고서 미소짓는 모습이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검은색 민소매 의상을 입고 미소를 짓고 있었는데, 데뷔 시절부터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하는 그의 얼굴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모았다.

이에 네티즌들은 "언니 블랙이 더 이뻐요", "저는 3번이요", "왜 여권사진도 이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1981년생으로 만 43세가 되는 한예슬은 2001년 데뷔했으며, 현재 10살 연하의 남자친구와 공개열애 중이다.

사진= 한예슬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