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36세’ 박하선, 도도와 섹시함 전달... ‘드라마 찍는줄로 착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배우 박하선이 화려한 트랜드를 선보이며 그녀만의 매력을 발산했다.

박하선이 지난 13일 인스타그램에 “Time, Nature, love-2024. 4. 14”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습니다.

박하선이 클래식하면서도 현대적인 스타일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패션 센스로 다시 한번 주목을 받고 있다.

매일경제

배우 박하선이 화려한 트랜드를 선보이며 그녀만의 매력을 발산했다. 사진=박하선 SNS


최근 그녀는 섬세하게 짜인 트위드 소재의 반팔 재킷을 선택해 클래식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 재킷은 그녀의 패션 감각을 더욱 돋보이게 만드는 탁월한 선택이었으며, 동일 소재의 트위드 미디스커트와 매치하여 고급스럽고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박하선은 이번 패션에서 특히 액세서리 선택에 신중을 기했다. 골드 톤의 네크리스와 브레이슬릿을 착용해 전체적으로 심플한 옷차림에 화려함을 더함으로써 럭셔리한 셋업 패션을 완성했다.

이러한 액세서리는 박하선의 우아한 매력을 더욱 부각시켰으며, 그녀의 패션에 섬세한 포인트를 추가했다.

매일경제

배우 박하선이 화려한 트랜드를 선보이며 그녀만의 매력을 발산했다. 사진=박하선 SNS


한편, 박하선은 현재 SBS 파워 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의 진행을 맡고 있으며, 이 프로그램은 지난 2020년 11월부터 방송되어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그녀는 U+모바일 tv를 통해 올해 공개 예정인 신작 드라마 ‘타로’에 출연할 예정이어서 그녀의 다양한 활동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 드라마에서 박하선은 주연을 맡아 새로운 역할에 도전하는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박하선의 다재다능한 모습은 연기뿐만 아니라 패션에서도 그녀의 독창적이고 세련된 스타일을 통해 계속해서 사람들의 이목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

[김승혜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