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SSG 최정, 통산 465호포 폭발…이승엽 넘어 신기록 경신까지 -3 [SS수원i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7회초 2점 홈런 폭발

스포츠서울

SSG 최정이 홈런을 쳤다. 통산 465호포다. 사진 | SSG랜더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수원=황혜정 기자] SSG 내야수 최정(37)이 신기록 경신에 세 발자국만 남겨뒀다.

최정은 14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KBO리그 KT와 원정경기에서 2점 홈런을 쏘아올렸다.

최정은 7회초 2사 1루에서 KT 불펜 박시영의 한가운데 몰린 시속 130㎞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좌월 2점 홈런을 터트렸다. 비거리 125m, 시즌 7호포다.

이 홈런으로 최정은 KBO 통산 홈런 465개를 기록했다. 홈런 1위는 467개 홈런을 친 두산 이승엽 감독이다. 최정이 홈런 3개를 더 터트린다면 468개 홈런을 기록하게 돼 홈런 신기록을 세우게 된다. et1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