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충격' 이강인, PSG 방출 명단 포함…도대체 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정말 충격적이다. 이강인(23, 파리 생제르맹)이 올여름 방출될 수도 있다. 파리 생제르맹이 공격수 보강을 추진하는데 그 과정에서 이강인 카드를 꺼내려고 한다.

이탈리아 매체 '일 마티노'는 13일(한국시간) "파리 생제르맹이 빅터 오시멘을 영입하려고 한다. 오시멘 이적료를 내리기 위해서 선수를 끼워 팔 생각이다. 이강인, 카를레스 솔레르, 마르코 아센시오 등이 여기에 포함된다. 파리 생제르맹은 나폴리와 협상에 열려있다"라며 충격적인 보도를 했다.

파리 생제르맹은 지난해 여름 루이스 엔리케 감독을 데려왔고 젊고 유망한 선수 위주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자유계약대상자(FA)로 밀란 슈크리니아르 등 베테랑 선수를 영입했지만, 네이마르 등 몸값 높은 선수를 처분하고 대부분 젊은 선수 위주로 팀을 꾸렸다.

마요르카에서 일취월장한 이강인을 영입한 배경이다. 루이스 캄포스 단장이 꾸준히 지켜본 재능이라고 평가했는데 올시즌 알토란 활약으로 팀 공격을 책임지고 있다. 프랑스 리그앙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 기회를 받으며 큰 무대에서 꽤 좋은 활약을 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올해 여름 핵심 공격수 킬리앙 음바페가 레알 마드리드로 떠나면서 스코어러 보강이 필요했다. 엔리케 감독은 후반기에 음바페를 선발에서 빼거나 이른 교체를 하는 일이 있었는데 "이제 음바페가 없는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곤살로 하무스, 콜로 무아니 등이 있지만, 적절한 공격수를 물색하고 있었다. 나폴리를 떠날 거로 보이는 오시멘이 파리 생제르맹 레이더 망에 포착됐는데, 나폴리가 오시멘 바이아웃 1억2000만유로(약 1768억 원)를 고수할 가능성이 높다.

첼시와 꾸준히 연결됐지만, 토드 보엘리 신임 구단주 체제에서 큰 돈을 많이 썼다. 재정적페어플레이(FFP) 위반 가능성이 있어 적극적이지 않은 상황이다. 오시멘 조국 나이지리아 매체에 따르면, 파리 생제르맹이 끼어 들었고 4년 계약을 제안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리 생제르맹은 바이아웃 1억2000만유로(약 1768억 원) 대신에 적절한 이적료로 오시멘을 영입하려고 한다. 구멍난 이적료를 메우기 위해 몇몇 선수를 포함해 오시멘 영입을 추진하려고 한다. 현지 보도를 종합하면 여기에 이강인 이름이 포함됐다.

이강인은 지난해 여름 파리 생제르맹과 5년 계약을 체결했고, 이적료 2200만 유로(약 342억 원)에 파리 생제르맹 유니폼을 입었다. 한국인 최초 파리 생제르맹 이적이었는데, 추가 공격수 보강을 위한 희생양이 될 수도 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