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츄, 한화 이글스 승리 요정 출격… 13일 시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츄(사진=ATRP)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가수 츄(CHUU)가 한화 이글스 승리요정으로 변신한다.

츄는 오는 13일 오후 2시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2024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기아 타이거즈 경기에 시구를 맡는다.

홈팀 한화 이글스의 공식 초청을 받은 츄는 승리의 기운을 가득 담아 멋진 투구와 함께 애국가를 제창해 경기에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앞서 츄는 지난해 8월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 경기에서 한화 이글스의 주황색 유니폼을 입고 마운드에 올랐다. 츄의 시구 이후 한화 이글스는 5연패를 끊고 2연승을 기록했다.

당시 ‘승리의 요정’으로 불리며 화제를 모았던 츄는 MBC FM4U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승리 기원 시구 이후 한화 이글스의 팬이 됐다고 밝힌 바 있어 이번 시구에 의미를 더하고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