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테이크원, 잠정 은퇴 선언 "개인 채널과 유튜브 등도 삭제할 것"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테이크원 / 사진=테이크원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래퍼 테이크원이 잠정 은퇴를 선언했다.

22일 테이크원은 개인 SNS를 통해 "안녕하세요 김태균입니다. 개인적인 일로 앞으로 더 이상 활동을 이어가지 못할듯하여 글을 남긴다"고 알렸다.

이어 테이크원은 "지금 상황에서 낼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마지막으로 그동안 제가 준비해왔던 다음 앨범, 아니면 적어도 제가 약속드렸던 상업예술 영화는 더 시간이 걸리더라도 약속대로 추후 공개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개인 채널과 유튜브 등을 삭제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혹시 제가 돌아오더라도 그때까지 너무 긴 시간이 걸릴 것 같다. 그동안 죄송하고 감사했다"고 전했다.

이후 테이크원은 개인 계정 게시글과 유튜브에 게재한 영상들을 모두 비공개 처리했다.

테이크원은 2012년 3월 믹스테이프 '테이크원 포 더 팀'을 발매하며 활동을 시작했다. 그는 2012년 Mnet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1'에 출연했으며, 10년 뒤인 2022년 '쇼미더머니11'에 다시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다음은 테이크원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김태균입니다.

개인적인 일으로 앞으로 더 이상 활동을 이어가지 못할듯하여 글을 남깁니다.

지금 상황에서 낼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마지막으로 그동안 제가 준비해왔던 다음앨범, 아니면 적어도 제가 약속드렸던 상업예술 영화는 더 시간이 걸리더라도 약속대로 추후 공개하겠습니다.

제 인스타 유튜브 등은 오늘 이후 삭제할 예정입니다.

혹시 제가 돌아오더라도 그때까 지 너무 긴 시간이 걸릴 것 같아요.

그동안 죄송하고 감사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