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기분이 태도가 돼”…‘나솔사계’ 9기 옥순vs14기 옥순, 男 때문에 결국 싸움 터졌다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9기 옥순vs14기 옥순, 남자 1호 때문에 말싸움
“남자 1호 누구 선택했냐고 왜 물어봤어?”→“아닌데?”
“기분이 태도가 된 상황”→“네가 판단할 거 아냐”


‘나솔사계’에서 9기 옥순, 14기 옥순, 남자 1호, 남자 4호를 둘러싼 애매모호한 사각 관계가 시작됐다.

22일 ENA와 SBS Plus에서 방송하는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9기 옥순과 14기 옥순의 ‘옥순대전’이 펼쳐졌다.

매일경제

‘나솔사계’에서 9기 옥순, 14기 옥순이 피 튀기는 싸움을 했다. 사진=‘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이날 9기 옥순은 14기 옥순을 견제하는 모습을 보였다. 앞서 14기 옥순은 자고 있는 9기 옥순을 깨워 “11기 옥순이 누구를 선택하냐”라고 물어봤지만, 9기 옥순은 14기 옥순이 남자 1호 누굴 선택했냐고 캐묻고 다녔다고 생각했다고 오해를 한 상황.

다음날 아침, 14기 옥순은 약속했던 남자 4호와 데이트에 나갔고, 그 사이 9기 옥순은 남자 1호를 찾아갔다. 9기 옥순은 “슈퍼 데이트 나한테 쓰는 거냐”라고 직설적으로 물었고, 남자 1호는 “어제 자길래 미안해서 깨우지 않았다”라며 14기 옥순에게 데이트권을 사용했다고 말했다.

또 9기 옥순은 남자 4호가 14기 옥순과 데이트를 나간 것에 대해 “슈퍼 데이트 아니잖아. 14기 옥순이 나가자 그랬나?”라고 물었다. 이에 남자 1호는 “아니 4호가”라고 답하자 점점 오해가 부풀었다.

매일경제

‘나솔사계’에서 9기 옥순이 14기 옥순을 향한 오해를 키웠다. 사진=‘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슈퍼 데이트를 번복해 자신에게 쓰라고 강요하는 9기 옥순에게 남자 1호는 아침 식사를 할 것을 제안했고 두 사람은 고기를 먹으러 향했다.

남자 1호는 단아한 모습을 보고 싶다며 말을 많이 하지 말 것을 부탁했고, 9기 옥순은 의외의 모습을 보여주며 조용하게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남자 1호는 14기 옥순과의 약속을 위해 미리 도착했지만, 시간이 지나도 오지 않자 9기 옥순과 카페로 향했다. 이때 12분 늦게 남자 4호와 14기 옥순이 도착했고, 남자 1호와 14기 옥순은 경력단절과 전업주부에 관한 심도깊은 이야기를 나누며 50분의 대화를 마치고 숙소로 돌아왔다.

매일경제

‘나솔사계’에서 9기 옥순이 남자 1호와의 데이트를 했다. 사진=‘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14기 옥순은 “저희 12시에 만나기로 했는데”라며 토라진 모습을 보였고, 남자 1호는 “우리 왔다가 안 와서 다시 나간거에요. 죄송해요”라고 사과했다. 잠시 남자 1호가 데이트 장소를 물색하는 동안 9기 옥순은 14기 옥순에게 “너 (데이트 가기전에)대기 있어? 나 물어볼게 있어. 너 어제 나 자고 있는데 왜 깨워서 남자 1호님 누구 선택했냐고 물어봤어?”라며 오해했던 부분을 따지고 물었다.

“아닌데. 11기 옥순 어디 있냐고 물었는데”라고 오해를 풀어줬음에도 9기 옥순은 “네가 다른 분들이 누굴 선택했는지 물어보고 다닌 거야?”라고 되물었다.

매일경제

‘나솔사계’에서 9기 옥순이 14기 옥순이 말싸움을 했다. 사진=‘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11기 옥순에 대해 물어봤다고 거듭 설명한 14기 옥순은 “잠꼬대라고 생각한 거 아니야?”라고 물었다. 9기 옥순은 “잠꼬대가 아니라. 첫 번째 자고 있는데 그런 식으로 깨워서 1차 빡침. 두 번째 나에 대한 질문이 아니어서 2차 빡침. 난 혹시 네가 뭔가...”라고 답했다. 14기 옥순은 “캐고 다니나? 그럴 리가”라며 맞받아쳤다.

계속해서 잠을 자는 자신을 깨운 것에 대해 화를 내자, 14기 옥순은 “나는 그 정도 물어볼 수 있는 사이라고 생각했어. 그래... 앞으로 안 깨울게. 뭐가 그렇게 기분이 나쁜지 모르겠는데 그래.. 네가 나빴다면”이라면서 “약간 기분이 태도가 된 상황인 것 같네”라고 기분 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9기 옥순은 “그걸 네가 판단할 그건 아닌 것 같은데”라고 퉁명스럽게 말했고, 14기 옥순은 “아무튼 네가 엄청 오해한 거 잖아. 이런 태도로 막 따지듯이 물어볼 줄은 몰랐네? 그렇게 기분이 나빠서 몰아세우듯이 물어볼 줄은 몰랐네”라고 이야기했다.

그러자 9기 옥순은 “그렇게 내가 이야기한 건 미안해. 데이트 잘 다녀와”라며 급 오해를 풀며 사과했다.

14기 옥순은 “병주고 약주는 것 같네. 이게 너의 스타일이야? 왜 그렇게 생각을 했을까?”라며 화를 풀지 못했다.

매일경제

‘나솔사계’에서 남자 1호가 슈퍼데이트를 14기 옥순에게 사용한 이유를 밝혔다. 사진=‘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이후 14기 옥순은 데이트에 나가서 9기 옥순에게 슈퍼데이트권을 쓰려고 했는데 본인에게 돌아선 이유를 남자 1호에게 물었다. 남자 1호는 “누구한테 써야 할까 하다가 이야기 들어보니 7기 옥순이랑 11기 옥순이 나간다고 하더라. 진짜 고민을 많이 했다. 둘 중의 한 명이 남아있는 상황을 상상했는데 너무 마음이 아프더라”라며 애정이 더 커서 14기 옥순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데이트를 마친 후 1호 남자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너무 마음에 드는데 그 분의 마음이 저랑 같지 않을 수 있으니까. 뭔가 이렇게 섣불리 시작한다는 게 요즘 들어서 힘들어졌다”라며 14기 옥순을 향한 마음을 털어놓았다. 14기 옥순은 “대화도 좋았다. 1호한테 마음이 더 커진 것 같다”라고 말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