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김혜수 아들' 문상민, 한복 벗고 슈트 입었다…대형견 연하남('웨딩 임파서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강민경 기자]
텐아시아

문상민 /사진제공=어썸이엔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문상민이 한복을 벗고 슈트핏을 선보인다.

22일 소속사 어썸이엔티에 따르면 문상민은 오는 26일 첫 방송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웨딩 임파서블'에 출연한다. 그는 카멜레온 같은 변신을 예고했다.

문상민은 드라마 '슈룹'에서 화령(김혜수 역)의 아들 성남대군 역을 맡아 대세 청춘스타로 자리매김했다. 그는 첫 사극임에도 신인답지 않은 촘촘한 감정 연기로 캐릭터의 면면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백상예술대상 남자 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해냈다.

텐아시아

문상민 /사진제공=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190cm의 훤칠한 키와 설레는 비주얼로 고품격 한복 스타일을 소화하며 '꽃세자' 타이틀을 얻는 것은 물론, 풋풋한 궁중 로맨스까지 선보이며 뜨거운 반응과 함께 특급 신예로 떠올랐다.

그런 문상민이 '웨딩 임파서블'에서는 훈훈한 비주얼과 트핏을 자랑하며 소년미와 성숙미가 오가는 마성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극 중 문상민은 생계형 재벌 3세 이지한 역으로 분해 형 이도한(김도완 역)을 후계자로 만들고자 나아정(전종서 역)과의 결혼을 반대하는 야망꾼으로 활약할 예정이라고.

앞서 공개된 스틸컷을 통해 문상민은 한층 세련되고 도회적인 스타일링과 함께 반듯한 헤어 스타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극에서와는 또 다른 성숙한 매력을 선보이는가 하면 나아정과 함께 있을 때는 대형견 연하남 같은 면모를 보이며 방영 전부터 차세대 로코킹의 탄생을 기대케 하고 있다.

문상민은 2019년 웹드라마 '크리스마스가 싫은 네 가지 이유'로 데뷔했다.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에서 마약수사대 막내 형사 고건평 역을 맡아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며 극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방과 후 전쟁활동'에서는 코믹한 분위기 메이커 왕태만 역을 맡아 미워할 수 없는 허당미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이처럼 다양한 작품을 통해 차곡차곡 필모그래피를 쌓아오며 주연배우로 성장하고 있는 문상민이 '웨딩 임파서블'에서는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