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KBO-해남군, 동계전지훈련을 위한 남해안벨트 MOU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O 허구연 총재와 명현관 해남군수는 21일(수) 국내 프로, 아마추어 야구팀들의 동계전지훈련 및 대회, 야구관련 행사 등 야구 발전과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한 '남해안벨트 MOU'를 체결했다.

해남군은 삼산면 평활리에 87,767㎡(약 26,549평) 규모의 부지를 마련하고 정식 규격 야구장 1면과 야구, 축구 등 복합종목경기장 1면이 포함된 '해남스포츠파크'를 141억원의 예산으로 연말까지 준공한다.

해남군은 이로써 현재 군 내에 위치한 해남야구장을 포함해 총 3면의 야구장을 갖추게 되었다.

또한 날씨와 관계없이 사계절 훈련이 가능하고, 수준 높은 웨이트 트레이닝에 집중할 수 있는 실내 트레이닝센터를 추가 건립하는 등 2026년까지 총 200여 억의 예산을 투입하여 해남군 남해안벨트를 완성할 계획이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KBO 남해안벨트 MOU를 통해 스포츠를 통한 명품 지자체를 만들어가겠다는 소감을 전하면서 KBO와 야구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이에 KBO 허구연 총재는 해남군이 남해안벨트 동계전지훈련 인프라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활성화와 야구발전이라는 스포츠산업 성공사례의 모범 지자체가 될 것 이라고 기대하며, 명현관 군수를 비롯한 해남 군민들에게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번 체결식에는 장종훈 총재특보와 류지현 국가대표 전력강화위원도 참석해 함께 자리를 빛냈다.

한편 해남군에서는 대한민국 야구의 미래를 책임질 우수 유소년 육성 프로젝트인 'KBO Next-Level Training Camp'가 지난 12일(월) 시작해 29일(목)까지 진행된다.

사진=KBO

<저작권자 Copyright ⓒ MHN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