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쏘니가 해리 케인 공백 완벽히 메워줬어” 토트넘 감독도 극찬한 손흥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서정환 기자] 토트넘 감독이 주장 손흥민(31, 토트넘)을 극찬했다.

토트넘은 11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에서 뉴캐슬을 4-1로 이겼다. 토트넘은 최근 5경기서 1무4패의 부진을 깨고 승리를 신고했다.

히샬리송이 최전방 공격수로 나오면서 손흥민은 왼쪽 윙어로 돌아갔다. 손흥민은 뉴캐슬의 오른쪽 측면을 초토화시켰다. 전반 26분 손흥민의 패스에 이은 우도기의 선제골이 터졌다. 불과 12분 뒤 히샬리송 역시 손흥민의 도움으로 추가골을 넣었다.

히샬리송은 후반 15분 멀티골을 성공시켜 완벽하게 부활했다. 손흥민은 후반 40분 페널티킥을 성공시켜 직접 골까지 넣었다. 1골, 2도움의 대활약이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후 엔지 포스테코글루 토트넘 감독이 주장 손흥민을 극찬했다. 1무4패의 부진을 깬 것은 순전히 손흥민의 대활약 덕분이었다. 포스테코글루는 “우리는 시즌 시작 전에 해리 케인을 잃고 혼란에 빠졌다. 한 경기를 치르고 스쿼드의 절반을 잃었다. 항상 이런 일이 있었다. 모든 것이 항상 완벽할 수는 없다”고 돌아봤다.

이어 그는 “어떤 환경에서도 우리가 제대로 한다면 극복할 수 있는 도전이라고 생각한다. 쏘니가 케인의 공백을 완벽하게 메워줬다”고 극찬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칭찬은 끝이 없었다. 포스테코글루는 “오늘 쏘니가 초반부터 분위기를 주도했다. 쏘니가 공을 가질 때마다 긍정적인 플레이가 나왔다. 이게 바로 우리 팀에 필요한 리더십이다. 쏘니가 나머지 선수들을 지치게 만들었고, 덕분에 우리 선수들이 최전방에서 훨씬 위협적이었다”고 호평했다. / jasonseo34@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