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한혜진, 연 매출 40억 CEO에 불만가득 "따져묻고 싶어"('내편하자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류예지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 : LG U+모바일tv <내편하자 시즌2>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혜진이 믿었던(?) 성지인에게 배신감을 느낀 이유는 무엇일까.

13일 LG U+모바일TV 오리지널 예능 ‘믿고 말해보는 편-내편하자’ 시즌2(이하 '내편하자2')에서는 발레는 물론 의류 사업, 유튜브에 방송계까지 접수한 프로 N잡러 윤혜진과 연 매출 40억 결혼정보회사 대표 성지인이 게스트 출연한다.

이날 MC들은 400쌍 이상 결혼에 골인시킨 연애 전문가 성지인이 등장하자 평소 궁금했던 것들에 대해 질문 공세를 펼쳤다. 대화 도중 한혜진은 "횟수, 기간은 상관없다"는 등 결혼정보업체 전문가다운 모습을 엿보였고 모니카는 "언니 뭐에요? 왜 다 알아요?"라며 깜짝 놀랐다고.

이에 "제가 성지인 씨를 좀 압니다"라며 성지인의 SNS 채널 열혈 구독자임을 밝힌 한혜진은 성지인의 연애 조언에 한창 빠져서 “이 언니가 하라는 대로 해야지”라고 결심을 했다가 돌연 배신감을 느꼈다는데.

한혜진은 "진짜 따져 묻고 싶었다"라며 '엄근진'한 표정으로 성지인에게 해명을 요구했다고 해 그 이유가 대체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감추고 싶은 비밀이 있나요?'라는 대한 질문에 윤혜진은 "10년 살아봐요. 비밀이 어딨어?"라며 결혼 11년 차 다운 여유를 보인 반면 성지인은 "굳이 그걸 밝히고 싶지 않다"라면서 답변을 잠시 망설였다고 해 과연 어떤 비밀인지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이 모아진다.

크리스마스를 외롭지 않게 만들어줄 연애 전문가 윤혜진, 성지인과 함께 하는 ‘내편하자2’는 13일(목) 0시 LG U+모바일tv를 통해 방송되며, 스포티파이, 애플(Apple) 팟캐스트에서는 ‘내편하자2’의 미방분 이야기까지 들을 수 있는 특별판으로 만나 볼 수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