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1 (수)

"상간녀에게 혼나는 경우도"…'토크백' 송은이, 막장 불륜에 분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토크백 / 사진=MB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방송인 송은이가 이혼 전문 변호사들이 털어놓는 '막장 불륜 스토리'에 욕설 섞인 '찐' 현실 반응을 터뜨린다.

10일 밤 11시 방송되는 MBN '가방 속의 인생 스토리-토크백'(이하 '토크백') 3회에서는 위기에 빠진 부부들의 해결사, 이혼 전문 변호사 3인방 양소영, 남성태, 양나래를 만나 상상초월 '매운 맛' 이혼 스토리와 함께 특급 비결이 담긴 가방 속 소지품을 '탈탈탈' 공개한다.

이와 관련, 법원 앞에 모인 변호사 3인방이 전하는 기상천외한 불륜 스토리에 MC 송은이·김숙이 '찐' 분노를 폭발시키는 모습이 포착돼 모두의 관심이 집중된다.

MC 송은이는 한 상간자의 적반하장 이혼 스토리를 듣던 중 격분하며 "대체 바람을 피우고 왜 그렇게 당당한 거냐"고 질문한다. 이에 남성태 변호사는 "본인이 바람피운 것을 상대방 탓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있다. '네가 스트레스를 줘서 내가 바람피운 것'이라더라"고 답해 2MC의 울분을 터뜨린다.

그런가 하면 양소영 변호사는 "상간녀에게 혼나는 경우도 있다"라며 충격적인 이야기를 시작한다. 그는 "한 상간녀는 '네가 남편 관리를 어떻게 했길래 이렇게 만들었냐, 똑바로 해!'라며 지적질을 했었다"라는 상상 초월의 스토리로 2MC를 기겁하게 만든다. 여기에 최신 불륜 트렌드, '오픈 카톡방'의 실체까지 공개되자 송은이는 끓어오르는 분노를 참지 못하고 욕설 섞인 '현실 반응'을 내뱉어 속 시원한 폭소를 자아냈다는데.

이어 변호사 3인방의 가방 속 토크가 시작된다. 남성태 변호사의 가방에서 나온 각종 마사지 기구에 모두가 의아해 하자, 그는 "오래 앉아있으면 다리가 저릴 때가 있다"며 직접 기구 사용법과 효능 설명에 나선다. 이를 유심히 듣던 양소영, 양나래 변호사는 "이거 괜찮다. 어디서 팔아요?”"라며 관심을 폭발시키고 급기야 MC 송은이는 "여러분 오늘 공구 날이 아닙니다"라며 두 팔을 휘저어 웃음을 유발시켰다는 후문.

동료 변호사들의 관심을 폭발시킨 남성태 변호사의 '잇템' 정체는 과연 무엇일까? 법원 앞에서 펼쳐지는 이혼 전문 변호사 3인방의 이야기는 10일 밤 11시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