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이슈 손흥민으로 바라보는 축구세상

'절뚝이며 교체' 손흥민, "손흥민, 지켜봐야 한다" 포스테코글루 감독 발언 갸우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손흥민, 지켜봐야 한다".

토트넘은 9일(이하 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 업데이트: 엔지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손흥민의 몸 상태가 어느 정도일지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라며 손흥민의 부상 소식을 전했다.

이어 "우리의 주장 손흥민은 목요일 밤 열린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 후반 37분에 상대 수비수 블라디미르 초우팔과 부딪쳤다. 그리고 그 충격으로 눈에 띄게 허리에 불편함을 느낀 뒤 2분 만에 교체됐다"라고 덧붙였다.

다가오는 11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전 출격도 미지수다.

토트넘은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손흥민이 웨스트햄전 이후 약간 고통을 겪고 있다고 인정했지만, 뉴캐슬과 홈 경기를 앞두고 부상 정도를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손흥민 이외에 다른 부상 우려는 없다"라고 알렸다.

손흥민의 부상이 심각한지, 혹은 다음 경기에 출전할 수 있을 정도로 가벼운지 알 방법이 없다. 토트넘은 단지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전한 손흥민의 상태를 언급했고, 추가적인 부상이 없다는 정도만 공개했다.

토트넘은 지난 8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프리미어리그(PL) 15라운드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 1-2로 패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5경기째 무승의 늪을 탈출하지 못했다. 순위는 승점 27점(8승 3무 4패)으로 5위 자리를 지켰다.

6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승점은 같지만 골득실에서 앞섰다. 9위 웨스트햄은 승점 24점(7승 3무 5패)으로 8위 브라이튼(승점 25점)을 맹추격했다.

전반서 기대이상의 경기력을 선보인 토트넘은 복귀한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후반서 무너졌다. 특히 어이없이 추가골을 내주며 무너지고 말았다.

토트넘이 어이없는 실책으로 역전골을 허용했다. 후반 29분 전방 압박을 받던 우도기가 골키퍼를 향해 백패스했다. 워드프라우스가 이를 가로채 슈팅을 때렸고 볼은 골대를 맞고 나왔다. 이를 다시 워드프라우스가 슈팅해 마무리했다. 실점 이후 토트넘 골키퍼 비카리오는 황당한 표정을 지었다.

이날 토트넘은 경기 시작 11분 만에 나온 로메로의 선제골을 포함해 전반에는 완전히 경기를 장악했으나 후반 7분 재로드 보엔에게 동점 골을 내준 뒤 후반 29분엔 실책 탓에 제임스 워드프라우스에게 역전 결승 골까지 허용하고 무너졌다.

결국 손흥민은 교체되며 다리를 절뚝였다. 부상에 대한 염려가 컸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뉴캐슬전을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을 포함한 선수들의 부상 소식에 대한 질문에 "아무것도 없다. 내가 마지막으로 소식을 전달받은 건 어젯밤 늦은 시간이었다. 손흥민은 확실히 통증을 느꼈지만 그가 오늘 어떻게 회복하는지 지켜봐야 한다. 그 외에 중요한 사안은 없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의 뉴캐슬전 출전 여부는 아직 미지수다. 토트넘과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전한 내용처럼 아직은 조금 더 기다려야 할 것으로 보인다. / 10bird@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