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이슈 세계와 손잡는 K팝

TAN '워킹 온 더 문', 타임캡슐 통해 우주로…K팝 새 역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셀레스티스 CEO "'워킹 온 더 문'과 함께해 기뻐"
TAN, 팬 위해 퍼포먼스 비디오 공개
한국일보

TAN의 '워킹 온 더 문'이 타임캡슐에 실려 우주여행을 떠난다. 생각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TAN의 '워킹 온 더 문'이 타임캡슐에 실려 우주여행을 떠난다.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포브스는 우주 비행의 선구자인 셀레스티스가 오는 24일 우주로 쏘아 올릴 딥 스페이스 타임캡슐에 TAN의 '워킹 온 더 문(Walking on the moon)'이 실린다고 보도했다.

K팝 아티스트 노래가 실제 우주로 향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셀레스티스가 준비한 이번 프로젝트는 타임캡슐에 지구의 본질을 담아낸 의미 있는 여정이다. TAN의 '워킹 온 더 문'을 포함한 200여 명의 DNA, 데이터 등이 포함됐다.

셀레스티스의 CEO는 "우리는 TAN의 '워킹 온 더 문'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 이 곡은 우주 시간 캡슐에 중요한 기여를 하는 곡이다"라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TAN은 '워킹 온 더 문'이 우주에 울려 퍼지기 전, 팬들을 위해 퍼포먼스 비디오까지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전 세계의 팬들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고 TAN은 다시 한번 글로벌돌의 존재감을 자랑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101@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