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신인 배우 최서진, 매니지먼트 순과 전속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배우 최서진이 매니지먼트 순에 둥지를 틀었다.

매니지먼트 순은 “최서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최서진은 올해 단편영화 ‘이별편지, OXMORON’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신인 배우다. 뷰티, 의류, 공익 광고 모델로도 활동했다. 매니지먼트 순은 김가연, 김서연, 안정균, 김도이, 이광희, 민결 등 여러 배우들이 속한 곳이다.

매니지먼트 순은 “최서진은 풋풋함과 성숙함이 공존하는 비주얼과 흡입력 있는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라며 “연기에 대한 열정이 남다른 최서진의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