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박서진 막내 동생, 마취 사고로 사망…"똑똑하고 애교많은 아이였는데"[TEN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류예지 기자]
텐아시아

텐아시아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박서진이 반려견을 떠나보냈다.

박서진은 3일 인스타그램에 “‘백설기’(반려견 이름), 하늘나라로 소풍갔다”며 “똑똑하고 애교많은 아이를 보냈다”고 밝혔다.

이어 “동물병원 수의사 선생님도 많이 미안해 하고 사과해줬다. 정말로 착하신 분이구나 설기에게 정말로 미안해하시고 계시구나, 설기를 보며 진심으로 우시길래”며 “더 이상 미안해 하지 않으셔도 된다. 괜찮다. 아무 것도 안해주셔도 된다. 좋게 마무리지었다”고 적었다.

박서진은 지난달 30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슬개골 탈골 수술 중 병원의 마취 실수로 강아지가 무지개다리를 건넜다”며 “병원에서는 보상을 해주시겠다고 하지만 이미 무지개다리를 건넌 아이를 돌릴 수 없고 어떻게 보상한다는 말이냐”고 토로한 바 있다.

한편 박서진은 2013년 싱글 앨범 '꿈'으로 데뷔했다. 또한 그는 KBS 1TV '아침마당', '전국노래자랑', TV조선 '미스터트롯2' 등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며 지난 3월에는 새 앨범 '춘몽'을 발매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