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이슈 오늘의 피겨 소식

피겨 차준환·신지아, 이변 없이 국가대표 1차 선발전 우승(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차준환, 발목 부상 이겨내고 1위…사대륙선수권 출전권 획득

15세 신지아, 또 언니들 제쳤다…대회 2연패

연합뉴스

연기 펼치는 차준환
(의정부=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차준환이 3일 의정부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3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 남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에서 연기를 펼치고 있다. 2023.12.3 andphotodo@yna.co.kr


(의정부=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피겨스케이팅 남녀 간판 차준환(고려대)과 신지아(영동중)가 이변 없이 2024-2025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서 우승했다.

차준환은 3일 경기도 의정부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국가대표 1차 선발전 겸 2023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87.00점, 예술점수(PCS) 87.05점, 총점 174.25점을 받았다.

이로써 쇼트프로그램 점수 86.28점을 합해 최종 총점 260.53점으로 서민규(240.05점·경신중), 이재근(238.50점·수리고)을 꺾고 1위에 올랐다.

신지아는 같은 날 열린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TES 79.45점, PCS 67.02점, 총점 146.47점을 받았고, 쇼트프로그램 69.88점을 합한 최종 총점 216.35점으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우승했다.

2위는 김채연(203.64점·수리고), 3위는 위서영(193.51점·수리고)이 차지했다.

시니어 '투톱'으로 활약했던 이해인(186.78점·세화여고)과 김예림(156.49점·단국대)은 다소 부진했다.

차준환과 신지아는 이번 대회 우승으로 차기 시즌 국가대표 선발 가능성을 높였다.

2024-2025시즌 태극마크는 1차 선발전 총점과 다음 달에 열리는 2차 선발전 총점을 합산해 남자 싱글 상위 4명, 여자 싱글 상위 8명에게 준다.

차준환은 이번 대회 상위 3명에게 주어지는 2024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사대륙 선수권대회 출전권도 받았다.

신지아는 ISU의 피겨 시니어 국제대회 연령 제한에 따라 사대륙 선수권대회엔 출전할 수 없다.

ISU는 지난해 6월 총회에서 피겨 시니어 국제대회 출전 최소 연령을 기존 만 15세에서 2023-2024시즌 만 16세, 2024-2025시즌부터 만 17세(대회 직전 7월 1일 기준)로 조정했다.

2008년 3월생인 신지아는 차기 시즌에서도 주니어 무대를 뛰어야 한다.

연합뉴스

연기 펼치는 차준환
(의정부=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차준환이 3일 의정부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3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 남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에서 연기를 펼치고 있다. 2023.12.3 andphotodo@yna.co.kr


이날 차준환은 통증을 안고 대회 출전을 강행했다.

차준환은 올 시즌 개막을 앞두고 오른발 발목 신경 조직을 다쳤고, 통증이 심해진 탓에 지난 달 18일부터 20일까지 열린 ISU 시니어 그랑프리 5차 대회 출전을 포기했다.

몸 상태는 여전히 좋지 않지만, 불참 시 국가대표 자격을 얻을 수 없는 규정에 따라 이번 대회 출전을 강행했다.

차준환은 4회전 점프를 1개만 배치하는 등 구성의 난도를 낮추는 대신 연기력 안정에 집중했다.

첫 번째 과제인 쿼드러플 살코를 완벽하게 수행하며 기본점수 9.70점에 수행점수(GOE) 2.91점을 얻었고 두 번째 과제인 트리플 악셀도 깨끗하게 처리했다

차준환은 순조롭게 연기를 이어갔다. 트리플 러츠-싱글 오일러-트리플 살코 콤비네이션 점프를 깔끔하게 뛴 차준환은 플라잉 카멜 스핀(레벨4)으로 연기 완성도를 높인 뒤 트리플 러츠까지 완벽하게 처리했다.

우아한 스텝스퀀스(레벨4)로 관중들의 박수를 받은 차준환은 가산점 10%가 붙는 후반부에서도 흔들림 없는 연기를 이어갔다.

트리플 플립-더블 악셀 시퀀스 점프를 뛴 뒤 트리플 루프, 트리플 플립을 안정적으로 수행했다.

모든 점프 과제를 수행한 차준환은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레벨3), 코레오 시퀀스, 플라잉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레벨4)으로 연기를 마쳤다.

연합뉴스

신지아 프리스케이팅
(의정부=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3일 의정부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3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 프리 스케이팅 여자 시니어에서 신지아(영동중)가 연기를 펼치고 있다. 2023.12.3 andphotodo@yna.co.kr


신지아는 올 클린 연기를 펼쳤다. 그는 더블 악셀, 트리플 루프, 트리플 살코, 트리플 러츠-더블 토루프-더블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모두 완벽하게 뛰었고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레벨4)에 이어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클린 처리했다.

후반부엔 트리플 플립-더블 악셀 시퀀스 점프와 트리플 러츠를 실수 없이 수행한 뒤 플라잉 카멜 스핀(레벨4), 스텝 시퀀스(레벨3), 코레오 시퀀스, 플라잉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레벨4)으로 연기를 마무리했다.

cycl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