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세븐틴 승관 "故 빈이에게 너무 감사하고 고마워" 눈물 소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23 마마 어워즈' 대상 영예

이데일리

세븐틴 승관(사진=Mnet 방송화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그룹 세븐틴 승관이 세상을 떠난 고(故) 아스트로 문빈을 떠올리며 눈물의 소감을 밝혔다.

세븐틴 승관은 29일 일본 도쿄돔에서 ‘2023 마마 어워즈’ 둘째날 시상식에서 4대 대상 중 하나인 ‘앨범 오브 더 이어’(올해의 앨범)를 수상한 뒤 “올 한 해 다사다난했다”며 “저희팀을 사랑해 주고 응원해 줬던 제 친구 빈이에게 너무 감사하다고, 고맙다고 얘기하고 싶다”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승관은 故 문빈과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알려져 있다. 데뷔 이래 첫 대상을 품에 안은 순간에도 세상을 떠난 절친을 떠올리고 추억한 승관의 소감이 깊은 울림을 자아냈다.

한편 세븐틴은 ‘앨범 오브 더 이어’, ‘베스트 남자 그룹’,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 그룹’, ‘비비고 컬쳐 앤 스타일’ 등 다관왕을 차지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