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3 (일)

덱스 측 "허위 사실 유포에 상처…성희롱·악플 강경 대응"[TEN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강민경 기자]
텐아시아

덱스 /사진=텐아시아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인 크리에이터 겸 방송인 덱스 소속사가 악플러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한다.

덱스 소속사 킥더허들 스튜디오는 27일 "익명성을 악용하여 SNS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소속 크리에이터 김진영(덱스), 소속사 사칭 및 주변인들과 관련된 악의적인 비방 허위사실 유포, 성희롱, 인신공격성 게시물, 명예훼손, 악성 댓글 사례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알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진영(덱스) 및 주변 분들을 모욕하거나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행위로 인해 많은 사람이 상처를 받고 있습니다. 일회성 대응에 그치지 않고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등의 게재 행위 등이 확인될 경우 법률적 조치를 취할 것이며 팬 여러분께서 알려주시는 제보나 자료들은 당시의 법적 준비나 대응에 큰 도움이 됩니다. 앞으로도 적극적인 제보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소속사 측은 "앞으로도 소속 크리에이터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변함없는 따뜻한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라고 전했다.
다음은 덱스 소속사 킥더허들 스튜디오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킥더허들 스튜디오입니다.

먼저 소속 크리에이터 김진영(덱스)에게 많은 사랑과 관심을 가져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당사는 익명성을 악용하여 SNS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소속 크리에이터 김진영(덱스), 소속사 사칭 및 주변인들과 관련된 악의적인 비방 허위사실 유포, 성희롱, 인신공격성 게시물, 명예훼손, 악성 댓글 사례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알립니다.

김진영(덱스) 및 주변 분들을 모욕하거나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행위로 인해 많은 사람이 상처를 받고 있습니다. 일회성 대응에 그치지 않고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등의 게재 행위 등이 확인될 경우 법률적 조치를 취할 것이며 팬 여러분께서 알려주시는 제보나 자료들은 당시의 법적 준비나 대응에 큰 도움이 됩니다. 앞으로도 적극적인 제보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크리에이터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변함없는 따뜻한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