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김관우, AG 스트리트파이터 우승…한국 e스포츠 첫 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LoL 대표팀, 29일 대만과 결승전

뉴시스

[항저우=뉴시스] 정병혁 기자 = 28일 중국 항저우 E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스트리트 파이터 V' 대한민국 김관우와 대만 시앙 유린의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김관우가 기뻐하고 있다. 2023.09.28. jhope@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박윤서 기자 = '격투게임 고인물' 김관우(44)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종목 스트리트 파이터 V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관우는 28일 중국 항저우 e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대회 스트리트 파이터 V 결승전에서 대만의 샹여우린을 세트 스코어 4-3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e스포츠가 이번 대회부터 정식 종목으로 채택됐고, 세부 종목은 7개다. 한국은 리그오브레전드(LoL),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FC온라인, 스트리트 파이터 V 등 4개 종목에 나선다.

김관우는 한국 e스포츠 사상 첫 아시안게임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27일에는 FC 온라인에 출전한 곽준혁(23)이 동메달을 목에 걸며 한국 e스포츠에 첫 메달을 선사했다.

한국 LoL 대표팀은 오는 29일 대만과 금메달을 놓고 겨룬다.

☞공감언론 뉴시스 donotforget@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