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신예 박상원, '도적:칼의 소리'→'악인전기' 활약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장우영 기자] 신예 박상원이 넷플릭스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에 합류했다.

‘도적: 칼의 소리’는 1920년 중국의 땅, 일본의 돈, 조선의 사람이 모여든 무법천지의 땅 간도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삶의 터전을 지키기 위해 하나 된 이들이 벌이는 과정을 다룬 액션 활극이다.

박상원은 극 중 19사단 일본군 이시다 역으로 분한다. 이시다는 조선인 출신 최연소 일본군 소좌 이광일(이현욱)의 곁에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반란군을 섬멸하는 피도 눈물도 없는 인물이다. 박상원은 특유의 신선한 마스크와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를 바탕으로 캐릭터를 완성해 극의 몰입을 한층 끌어올릴 전망이다.

앞서 드라마 ‘런 온’, ‘라켓소년단’, ‘우리들의 블루스’, ‘징크스의 연인’ 등에서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박상원은 최근 영화 ‘범죄도시3’에서 일본 야쿠자 빌런인 토모(안세호 분)의 부하로 등장해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극 중 외적인 이미지와 움직임은 물론, 능숙한 일본어 구사 실력으로 실제 일본인이 아니냐는 의혹을 불러일으키기도.

뿐만 아니라 박상원은 신인답지 않은 노련한 연기력과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 작품마다의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업계 관계자들이 눈여겨보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매 작품 자신만의 개성 있는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박상원은 최근 ENA 새 토일드라마 '악인전기'도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을 마친 상태다. 연이은 출연 소식과 함께 앞으로 그가 보여줄 무궁무진한 활약에 기대가 높아진다.

한편, 박상원이 출연하는 '도적: 칼의 소리'는 지난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됐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