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살 차이’ 미자♥김태현 “오빠 때는 호랑이가 담배폈어?”vs“가는 데는 순서없어”[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미자, 김태현 부부가 달달한 신혼의 일상을 공유했다.

29일 미자는 본인의 유튜브 채널에 남편 김태현과 함께 홍대 데이트한 영상을 업로드했다. 알코올 호흡으로 티키타카가 딱딱 맞는 부부의 모습이 부러움을 자아낸다.

홍대 출신인 미자는 김태현에게 자신의 대학 시절 이야기를 꺼냈다.

미자는 “내가 학교 다닐 때 엄청 큰 액자를 들고 있으면, 남자들이 들어주고 연락처도 물어봤다. 하지만 준 적은 없다”고 자랑했다.

또 김태현과 6살 차이가 나는 미자는 김태현을 굉장히 옛날사람 취급을 하며 놀렸다.

미자는 감자 옥수수 등을 가리키며 “또 구황작물이다”며 김태현의 주식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빠 때는 호랑이가 길에서 담배 피우고 돌아다니지 않았어?”라며 장난스럽게 놀렸다.

당황한 김태현은 “우리 나이 차이 6살이다. 그런데 왜 나를 노친네 만드느냐”고 했고 미자는 “6년이면 건물이 올라간다. 굉장히 긴 시간”이라고 반박했다. 그러자 김태현은 “가는 데는 순서없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진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미자 유튜브 캡처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