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민정, 자고 일어나 세수 안한 얼굴?…“꽃보다남자 보는 줄”[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배우 이민정이 데뷔 때 못지 않는 미모를 공개했다.

29일 이민정은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거울을 보고 찍은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이민정은 “오늘 아침 자고 일어나서 세수 전에 갑자기 왜 이런 짓을. 그래도 잘 지내고 있다고 알려요”라고 멘트를 붙였다.

사진 속 이민정은 편안한 차림의 화장기가 전혀 없는 모습이다. 자고 일어나서 세수 전에 찍었다는 게 믿기지 않는 미모다. 데뷔 드라마 꽃보다남자 당시의 모습과 비교해 전혀 손색없는 미모다.

한편 이민정은 1982년생으로 올해 41세다. 지난 2013년 배우 이병헌과 결혼식을 올렸다.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오는 1월 영화 ‘스위치’ 개봉을 예정돼있다.

김유진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이민정 인스타그램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