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자)아이들, '대상' 없어도 '아이 네버 다이' (엑's 현장)[MMA 2022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MMA2022'에서 그룹 (여자)아이들((G)I-DLE)이 '죽지 않는' 존재감을 과시했다.

26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멜론뮤직어워드(MELON MUSIC AWARDS), 이하 'MMA2022')가 개최됐다.

(여자)아이들(미연, 민니, 소연, 우기, 슈화)은 올해 정규 1집 '아이 네버 다이(I NEVER DIE)'의 타이틀곡 '톰보이(TOMBOY)'부터 다섯 번째 미니 앨범 '아이 러브(I love)' 타이틀곡 '누드(Nxde)'까지 연속 히트시켰다. 이에 이날 이들은 'TOP 10', 송라이터상(전소연), 올해의 뮤직비디오 상까지 3관왕을 차지했다.

(여자)아이들은 'I NEVER DIE'를 통해 당당한 애티튜드로 '나는 나일 뿐'이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주체적인 여성의 모습을 보여줬다. 후속작인 '아이 러브'에서도 '나'에 대한 사랑에 집중했다. 타이틀곡 '누드'를 통해서는 단어에 꾸밈없는 '나' 본연의 모습이라는 새로운 시선을 입히는 데 성공했다.

(여자)아이들만의 자신감이 담긴 메시지가 인상적인 두 곡은 모두 차트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음악성과 대중성을 모두 잡았다. 이에 유력한 대상 후보로 거론되기도 했다.

올 한 해 가요계가 풍성했던 만큼, 워낙에 치열한 경쟁이 있던 탓에 4개의 대상에서 (여자)아이들의 이름은 호명되지 않았다. 그러나 많은 음악팬들이 이날 무대에서 보여준 (여자)아이들의 활약을 언급, 빼어난 존재감을 입증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앨범의 총괄 프로듀서인 리더 전소연이 '송라이터상'을 수상했을 때에는 멤버들이 모두 함께 무대에 올라 축하를 전해 이목을 모았다.

수상 후 전소연은 "이번에 두 번째로 이곳에 왔다. 첫 번째는 신인상을 받았었다. 그때 이 상이 있다는 걸 알고 정말 꿈이었다. 오늘 그 꿈을 이뤄주셔서 감사하다"며 "음악 하나를 만드는데 너무 많은 것들이 필요한다. 저희 아이들 음악 참여해주는 모든 분들 감사하다"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전소연의 수상에 슈화는 "너무 멋있다", "소리 질러" 등 객석의 호응을 유도했다. 소감을 듣던 민니는 눈물을 글썽이는 모습으로 감동을 더했다.

전소연 역시 "송라이터로서 우리 아이들이라는 보석같은 목소리를 만나게 돼 이 상을 받을 수 있던 것 같다. 아이들 정말 고맙다"고 화답했다. 그는 또 "앞으로 늘 대단한 메시지를 전할 수는 없겠지만 진심을 다하는 작곡가가 되겠다"는 묵직한 소감을 남겼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이날 (여자)아이들은 웅장한 퍼포먼스로도 시선을 끌었다. 이들은 민니의 감미로운 목소리로 연 인트로에 이어 전소연의 강렬한 래핑으로 무대 시작부터 객석을 환호케 했으며, '누드' 무대로 열기를 더했다.

이어 VCR을 통해 민니의 몽환적인 목소리가 극대화된 수록곡 '체인지'로 단숨에 귓가를 사로잡았다. 우기의 강렬한 기타 솔로 연주 퍼포먼스에 이어 선보인 '톰보이'에서는 '삐' 처리가 없는 통쾌한 가사를 그대로 라이브로 선보여 객석의 환호를 자아냈다.

(여자)아이들은 팀워크가 돋보인 훈훈한 소감으로 미소를, '각'잡고 준비한 듯한 화려한 무대로는 감탄을 안겼다. 많은 팬들이 기대했을 대상은 없었지만, '죽지 않는' 존재감을 과시한 (여자)아이들이었다.

◆다음은 'MMA 2022' 수상자(작) 명단

▲올해의 아티스트 = 임영웅
▲올해의 베스트송 = 아이브 '러브다이브'
▲올해의 레코드 = 방탄소년단
▲올해의 앨범 = 임영웅 '아임 히어로'
▲올해의 TOP 10 = 아이브, 임영웅, (여자)아이들, 멜로망스, 뉴진스, 비오, 방탄소년단, 아이유, 세븐틴, NCT드림
▲베스트 퍼포먼스 남자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베스트 퍼포먼스 여자 = 르세라핌
▲송라이터상 = (여자)아이들 소연
▲베스트 뮤직 스타일 = 빅나티
▲글로벌 아티스트 = 몬스타엑스
▲글로벌 라이징스타 = 스테이씨
▲베스트 솔로 남자 = 임영웅
▲베스트 그룹 여자 = 아이브
▲베스트 팝 아티스트 = 찰리 푸스
▲네티즌 인기상 = 임영웅
▲올해의 뮤직비디오 = (여자)아이들 '톰보이'
▲원더케이 글로벌 아이콘 = 엔하이픈
▲핫트렌드 = 르세라핌
▲올해의 신인 = 아이브, 뉴진스
▲카카오뱅크 모두의 스타상 = 방탄소년단
▲베스트 솔로 여자 = 아이유
▲베스트 그룹 남자 = 방탄소년단
▲프로젝트 뮤직 = WSG워너비
▲베스트 세션 세션 = 이신우, 최인성
▲베스트 OST = 멜로망스 '사랑인가 봐'(사내맞선 OST)
▲베스트 컬래버레이션 = 빅나티X십센치 '정이라고 하자'
▲STAGE OF THE YEAR = 아이유 단독콘서트 '더 골든 아워 : 오렌지 태양 아래'

사진=김한준 기자, 멜론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