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소유, 목디스크→스테로이드제 부작용 "살 쪘다"(소유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소유 유튜브



[헤럴드POP=정현태 기자] 가수 소유가 스테로이드제 부작용을 호소했다.

24일 소유의 유튜브 채널 '소유기'에 '고급스럽고 깔끔한 분위기의 연말 메이크업 & 겨울철 촉촉 피부 팁'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소유는 "제가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집순이잖냐. 근데 오랜만에 친구들이랑 모이기로 했는데 꾸미다 보면 기분이 굉장히 좋아지잖냐. 그래서 차도녀 느낌으로 겟 레디 위드 미를 찍어본다"라고 했다.

처음 소유는 스킨으로 얼굴을 닦았다. 그러면서 소유는 "근데 여러분 슬픈 소식이 있다"라고 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소유는 "이 영상이 나갈 때쯤엔 괜찮아져 있겠지만 제가 목 디스크에 걸렸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래서 제가 지금 말하려고 하는 건 살이 좀 쪘다고요"라고 했다. 그는 "스테로이드 약 때문에 살이 좀 찐다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이후 소유는 다양한 제품을 활용해 화장을 이어나갔다. 메이크업이 완료된 소유의 모습은 너무나도 아름다워 보는 이들의 감탄을 유발했다.

한편 소유는 최근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서울시 취약계층 대학생 20명에게 총 2,0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