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블랙핑크, 美 빌보드 200 2주 연속 최상위권 '굳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블랙핑크가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에 2주 연속 이름을 올렸다.

2일(현지시간) 미국 빌보드는 차트 예고 기사를 통해 "블랙핑크의 정규 2집 'BORN PINK'가 이번 주 빌보드 200에서 4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블랙핑크는 빌보드 메인 차트서 2주 연속 최상위권 유지에 성공하게 된 것.

블랙핑크의 정규 2집 'BORN PINK'는 지난주 빌보드 200에 1위로 첫 진입한 바 있다.

매일경제

블랙핑크가 글로벌 인기를 롱런하고 있다.사진=YG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는 K팝 걸그룹 최초인 동시에, 전세계 여성 그룹으로서는 2008년 4월 5일 미국의 대니티 케인(Danity Kane) 이후 약 14년 5개월 만의 기록이었다.

빌보드 200 차트가 전세계 음반 시장 내에서 갖고 있는 파급력과 비영어권 아티스트에게 여전히 진입 장벽이 높은 점을 떠올리면 그 의미가 적지 않다. 블랙핑크의 탄탄한 입지를 확인한데 이어 이제는 장기적인 호성적까지 기대되는 상황.

실제 빌보드는 "미국 내 블랙핑크의 영향력과 존재감은 쉽게 무너지지 않을 것이다. 이번 앨범은 글로벌 팬들의 니즈에 상응하는 완성도가 있으며, 블랙핑크는 현재 전 세계가 열광하는 K팝의 대표주자다"라며 인기 롱런을 전망했다.

블랙핑크는 빌보드뿐 아닌 각종 글로벌 음원 차트에서 굳건한 존재감을 과시 중이다.

한편 블랙핑크는 이 기세를 몰아 오는 10월 15일과 16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의 포문을 연다. 북미,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등지로 발걸음을 옮기며 K팝 걸그룹 사상 최대 규모인 총 150만 명 관객을 동원할 예정이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