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쏟아지는 연예계 기부 행렬

그 배우에 그 팬..장근석x팬클럽, 사진전 수익금 3천만원 기부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인천공항, 민경훈 기자]장근석이 출국장으로 향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06.02 /rumi@osen.co.kr


[OSEN=박소영 기자]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지난 24일 배우 장근석과 그의 공식 팬클럽 ‘크리제이’가 청각장애아동 지원을 위해 3천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제 10회 장근석 생일 기념 나눔 사진전’에 참여한 팬과 장근석의 나눔으로 마련되었다. 이번 나눔 사진전으로 1억 6천만원이 모였고, 이 중 사랑의달팽이에 3천만 원이 전달되었다. 기부금은 청각장애 아동 3명의 인공달팽이관 수술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장근석 공식 팬클럽 ‘크리제이’는 장근석의 1년을 기록함과 더불어 장근석과 팬이 하나되어 기부를 통해 선행을 이어간다는 의미로 2013년부터 10년째 사진전을 이어오고 있다. 사랑의달팽이에 전달된 누적 후원금은 2억 6백만 원이며, 17명의 아동이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받고 언어재활치료를 진행했다.

홍정아 크리제이 팬클럽 회장은 “장근석 배우와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 선한 영향력을 함께 퍼뜨릴 수 있어서 매년 기쁘게 참여하고 있다. 듣는 것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꿈을 향해 나아가는 아이들을 보며 참 근사하다는 생각을 하고, 많은 것을 배우게 된다.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을 이어 가겠다”고 전했다.

조영운 사랑의달팽이 사무총장은 “매년 청각장애인을 위한 나눔에 동참해 주시는 장근석 배우와 크리제이 팬클럽 분들께 감사를 드린다. 청각장애는 전체 장애 중 두 번째로 많은 장애이다. 청각장애인도 인공달팽이관 수술로 소리를 듣고 말할 수 있는 만큼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사랑의달팽이와 함께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장근석&크리제이’는 사랑의달팽이 필란트로피 팬클럽 네트워크인 ‘소울-The Fan’ 2호로 등재되어 있다. 소울-The Fan은 고액 후원 팬클럽으로 누적 후원금이 9900만원 이상이 되면 자동으로 가입된다. 강다니엘 &다니티, 이찬원&찬스, 아이유애나 등이 사랑의달팽이 소울-The Fan에 등재되어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OSEN 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