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는 형님’ 양승원 “송중기, 89년생이라고 말하니 놀라더라” [MK★TV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개그맨 양승원이 배우 송중기와 ‘빈센조’ 촬영 후 있었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정성호, 박슬기, 김보민, 양승원이 출연했다.

이날 양승원은 자신에 대해 “‘빈센조’에서 막내 변호사로 나왔다”라고 밝혔다.

매일경제

개그맨 양승원이 배우 송중기와 ‘빈센조’ 촬영 후 있었던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아는 형님" 방송 캡처


이어 “송중기 형님이 점심으로 도가니탕을 사주셔서 자리에 갔다. ‘승원 씨, 유튜브 많이 봤어요’라고 말하더라”고 말했다.

특히 "‘형님 저 89년생입니다’라고 했더니 많이 놀라셨다“라고 언급했다.

한편 양승원은 다양한 배우들을 성대모사 해 선보였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