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전참시' 홍현희 "출산 후 아이 코 모양 물어봐···양치 습관 생겼다"[Oh!쎈 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오세진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홍현희가 출산 50일 만에 복귀해 소감을 전했다.

24일 방영된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출산 때문에 자리를 비웠던 홍현희가 등장했다. 양세형은 “원래 3~4개월 뒤에 복귀하려고 했는데 50일 만에 복귀했다”라며 홍현희를 반겼다. 홍현희는 “제 몸이 되니까, 나왔죠”라고 말하더니 “어느 날 보는데 조명섭 씨가 나왔더라. 저도 모르게 ‘누구’라고 말하면서 벌떡 일어났다”라며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홍현희는 출산 당시 "출산하러 들어가서 3분 만에 나왔다"라면서 "아이가 괜찮냐고 물어봐야 하는데 ‘코는?’하고 물어봤다. 다행히 코는 저를 안 닮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홍현희는 “아이를 출산하고 생활이 바뀌었다. 아침부터 젖병 삶고 나왔다”라면서 “원래 양치도 잘 안 하지 않았냐. 그런데 아침부터 일어나서 양치할 생각을 했다. 아예 입을 삶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osen_jin0310@osen.co.kr

[사진]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