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수근♥' 박지연, '아빠와 딸' 댓글에 "여보 미안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방송인 이수근 아내이자 사업가 박지연이 자신의 동안 미모에 대한 반응을 보였다.

10일 박지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여보… 미안해요 다시는 집에서 앞에서 앞머리 안 자를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지연은 남편 이수근과 함께 우산을 쓴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박지연은 앞머리를 자른 모습으로 동안의 미모를 자랑했다. 또한 뚜렷한 이목구비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빠와 딸인 줄 알았다'라는 반응에 박지연은 "여보…미안해요"라는 글을 덧붙이며 유쾌하게 반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지연은 이수근과 결혼, 슬하에 15살과 13살의 두 아들을 두고 있다. 남다른 살림 실력과 요리 내공으로 누리꾼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