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영란, 셋째 임신 근황 "유산기 있어 일정 취소→일주일 간 휴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장영란 근황 /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셋째를 임신 중인 방송인 장영란이 근황을 전했다.

장영란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피드를 너무 안 올려서 걱정 많이 하셨죠. 잘 지내고 있다"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최근 장영란은 셋째 임신 소식을 전해 축하를 받았다.

이에 장영란은 "사실 유산끼가 있어 모든 일정 다 취소하고 일주일 내내 집에서 누워있었다. 노산이라 체력도 급속도록 떨어지고, 하루 종일 배 타고 있는 이 느낌"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힘들지만 잘 버티고 있다. 끝까지 잘 지키겠다. 저로 인해 희망을 가지시는 분들을 위해서라도 잘해보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장영란은 지인, 팬들로부터 받은 선물들과 격려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앞서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