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열애설’ 제니, 찐 영 앤 리치…슈퍼카 2억 9천만원 ‘깜짝’ (TMI 뉴스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블랙핑크 제니가 보유한 차량이 공개됐다.

25일 방송된 Mnet 예능 ‘TMI 뉴스쇼’에서는 비싼 차를 타는 ‘영 앤 리치’ 스타들이 소개됐다.

이날 9위에는 최근 방탄소년단 뷔와 열애설에 휩싸인 제니가 이름을 올렸다. 제니의 보유한 2억9천만 원에 달해 놀라움을 안겼다.

2위는 그룹 2PM 멤버 겸 배우 이준호였다. 2019년 국제 자동차 페스티벌에서 가장 아름다운 차로 꼽힌 영국의 고성능 스포츠카를 보유했다고. 가격은 3억5천 9백만원이었다.

또한 이탈리아 대표 스포츠카와 H사 차량까지 합해 차량에만 총 7억 2천6백만원을 투자한 것으로 전해졌다.

가장 비싼 차를 타는 스타 1위는 손흥민으로 밝혀졌다. 손흥민이 소유한 F사의 L 모델 차량은 전 세계 499대 한정 생산으로 가격은 18억이었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TMI 뉴스쇼’ 방송 캡처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