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빵순이' 이혜성, 19금 빵 흡입…"취할 정도는 아냐" (혜성이)[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빵순이' 이혜성이 위스키 크림이 들어간 빵을 소개했다.

18일 이혜성의 유튜브 채널 '혜성이'에는 '19금 빵에 취한다/위스키가 들어간 빵?/으른들의 빵집'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영상에서 이혜성은 한 빵집에 들어서며 "엄청나게 느낌 있다. 빵집 같지 않다"며 설렘을 드러냈다.

위스키 크림이 들어간 빵을 구매한 이혜성은 "사장님 이거 먹으면 취하냐"고 궁금해했다. 사장은 "어머니가 술을 못 마시는데 조금 올라오는 것 같다고 하시더라"라고 답했다.

이혜성은 "알코올 향이 확 난다"라며 신기해했다. 빵을 맛본 이혜성은 "진짜 맛있다. 여기 들어간 위스키랑 먹으면 진짜 맛있을 것 같다. 술맛도 확실히 난다"고 말했다. 이어 "흑임자 맛은 엄청나게 강하지 않아 더 좋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혜성은 "여기가 위스키 크림이 유명하다고 해서 크루아상은 별 기대 안 했는데 크루아상 자체가 너무 맛있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계속해서 이혜성은 "술이 진짜 약한 사람은 그럴 수 있는데 먹고 취할 정도는 아닌 것 같다. 위스키를 한번 끓인 거라 향은 남아있는데 알코올 도수는 많이 날아간 것 같다"고 자세한 설명을 덧붙였다.

이날 이혜성은 이동하는 차 안에서도 빵 먹방을 펼치며 빵순이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이 밤에 영상 보면서 입맛 다시는 중", "빵집에서 팬 미팅하면 좋겠다", "늘 이쁘세요 혜성 님" 등의 반응을 남겼다.

사진=유튜브 채널 '혜성이' 화면 캡처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