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요소수 품귀 현상

요소·요소수 매점매석 고시 이달말 종료…수출 제한은 2개월 연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이지훈 기자(세종) = 정부가 요소와 요소수의 매점매석 고시를 이달 31일 예정대로 종료한다. 다만 수출제한 조치는 3월 말까지 두 달 연장하기로 했다.

정부는 2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한훈 기획재정부 차관보 주재로 제43차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 회의를 개최하고 이같은 내용을 논의했다.

정부는 요소의 안정적 수입 및 국내생산, 유통 측면의 애로 요인이 점차 해소됨에 따라 국내 시장의 안정세가 견고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지난주 요소수 하루 생산량은 108만ℓ 로 일평균 소비량(60만ℓ)의 2배 수준 생산이 유지됐다. 해외 요소 물량은 이달 5만5000t 이상 도입될 예정이며, 지난 20일 기준 국내 차랑용 요소 재고는 약 1만9000t(93일치)으로 파악됐다.

이에 정부는 요소·요소수 매점매석 고시를 예정대로 이달 31일 종료한다. 요소 및 요소수 제조업자·수입업자·판매업자에 대한 재고 규모 제한, 수입·제조·매입 후 10일 이내 판매 의무 등이 해제된다.

그러나 정부는 수급 불안 발생 시 곧바로 조정 명령을 발동할 근거와 요소·요소수의 수출 제한은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하고 요소 및 요소수의 긴급수급조정조치 고시의 유효기간은 연장하기로 했다. 새로운 고시는 오는 28일부터 3월 31일까지 시행될 예정이다.

정부 관계자는 “해외 요소가격 및 일본, 호주 등 요소수 가격 상승과 같은 국제적 불안요인이 남아있는 점을 고려했다”고 전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