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라임자산운용 환매 중단 사태

코웨이, '프라임 전기레인지' 2종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코웨이 프라임 인덕션 /제공=코웨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차동환 기자 = 코웨이가 ‘프라임 전기레인지’ 2종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코웨이 프라임 전기레인지는 화구 3개가 모두 인덕션으로 구성된 ‘인덕션’ 모델(NIP-30KE)과 △인덕션 2구와 하이라이트 1구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모델(NHP-30KE) 등 2가지 라인업으로 선보인다.

프라임 인덕션은 최대 3000W의 고화력을 지원하는 파워 부스터 모드를 탑재했다. 히든형 발광다이오드(LED) 조작부를 적용해 사용하지 않을 때는 조작 아이콘이 드러나지 않는다. 플러스존 기능으로 화구를 연결해 한 번에 작동할 수 있고 분리 가능하다.

신제품은 프랑스 유로케라 사의 프리미엄 세라믹 글라스 상판과 독일 E.G.O 사의 고효율 발열체를 사용했다. 유로케라 상판은 700도의 높은 열에도 6000시간 이상 버틸 수 있는 내구성을 갖췄다. 이 외에도 요리에 따른 9단계의 화력 설정, 터치 슬라이드 방식의 화력 조절 방식 등을 갖췄다.

프라임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는 인덕션과 하이라이트의 특징을 모았다. 빠른 화력이 필요할 땐 인덕션 화구를, 유리나 뚝배기 등 용기를 사용할 땐 하이라이트 화구를 사용할 수 있다. 하이라이트 화구는 용기 크기에 맞춰 2단으로 가열 면적을 조절할 수 있다.

코웨이 관계자는 “프라임 전기레인지는 강력한 화력과 내구성을 갖췄으며 고객 선호에 따라 화구 종류를 선택할 수 있도록 인덕션 전용 모델과 하이브리드 모델로 선보인다”며 “연결형 화구로 상황에 맞춰 손쉽고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어 높은 만족도를 나타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