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맘마미안' 고은아 "정말 결혼하고 싶어..나를 바꾸려고 노력 중"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고은아 / 사진=MBC에브리원 맘마미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은아가 결혼에 대한 소망을 밝혔다.

18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맘마미안'에서는 ‘방가네’ 둘째, 배우 고은아와 그의 어머니 한성숙 씨가 출연했다.

이날 배우 고은아는 "엄마가 요즘 우울증이 오셨다. 과수원 일을 하시다가 금반지를 잃어버리셨다"고 밝혔다. 그의 어머니는 "사과를 수확하고 일을 하다보니까 어디에서 빠졌는지 아무리 찾아도 없다"며 속상함을 내비쳤다. 이 말을 들은 이수근은 "어떤 집에서 사과 박스를 받으면 금이 들어있겠다"고 농담했다.

고은아는 "엄마와 오랜만에 방송에 나오니까 꾸몄는데 서로 낯설어서 너무 놀랐다"고 하자, 한성숙 씨는 "집에 있는 딸을 보면 '얘가 제정신인가?'싶을 정도로 난리를 치던 애가 가끔씩 꾸미는 모습을 보면 "쟤는 누구야?'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고은아는 "저도 시집가야 하니까 조금씩 바꾸려고 노력중이다. 정말 결혼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에 고은아의 어머니는 "만약에 셰프들님들 중 사위를 고르라고 한다면, 박성우 셰프다"며 "인상이 선하고 나한테도 잘할 것 같다"고 그 이유를 밝혔다.

이 말을 들은 박성우 셰프는 "저 배지 하나인데 괜찮냐"고 물었고, 한성숙 씨는 "괜찮다. 맨몸으로 와라, 딸 돈 잘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