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솔직히 괴물 같아"…김지민, 외모 비하 누리꾼에 의연 대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이 자신을 닮아 속상하다는 누리꾼에 의연한 반응을 보였다.

3일 김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개그맨 김지민 닮았대요. 넘 기분 나빠요'라는 게시물을 캡처해 업로드 했다.

김지민이 공개한 내용에 따르면 해당 글을 작성한 누리꾼은 "김지민 닮았단 소리를 많이 들어요. 근데 그말 들으면 기분이 넘 안 좋아요. 왜 하필 그 많은 연예인 중에서 김지민을 닮았다고 하는 건지 기분 너무너무 나빠요. 김지민 넘 못생기고 이상하게 생겼는데 솔직히 괴물 같이 생겼단 생각 밖에는 안 들어요"라며 "그 사람이 저한테 피해준 거는 없지만 닮았단 소리에 김지민이 더 싫어졌어요. 어떻게 극복해야 할까요??"라고 적었다.

이를 본 김지민은 "간만에 이름 검색했는데, 저 닮았다는 얘기 들으신 분 많이 기분 나쁘신가 보다. 힘내세요! 제 관상 닮았으면 인생 나쁘지 않을 거예요!"라고 의연하게 대처했다.

김지민의 지인과 누리꾼들은 "누나 너무 예쁜데", "지민이 삶이 윤택한지 몰라서 그래", "언제나 밝고 예쁜 지민 씨 늘 응원합니다", "지민 씨 닮았다 그러면 기분 좋을 것 같은데" 등의 반응을 남기며 응원했다.

사진=김지민 인스타그램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