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EPL 프리미어리그

바르셀로나, 맨유에 "쿠티뉴와 마샬·카바니 바꾸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트레이드 제안을 받았다.

영국 매체 '더 선'은 1일(한국시간) "바르셀로나가 필리페 쿠티뉴와 안토니 마샬, 에딘손 카바니를 바꾸는 1대2 트레이드를 맨유에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바르셀로나는 재정 위기를 겪고 있다. 돈이 없어 구단 역대 최고 선수인 리오넬 메시까지 떠나보냈다. 당연히 원하는 선수 수급은 이뤄지지 않고 있다.

예전 같았으면 점찍은 선수에 막대한 돈을 썼을 바르셀로나. 이제는 작전을 바꿨다.

다른 팀에서 입지가 좁아 든 선수를 데려오기로 한 것. 이마저도 기존 잉여 자원을 내주는 트레이드로 영입할 방침이다.

마샬과 카바니는 맨유에서 주전이 아니다. 마샬은 지난 시즌부터 지금까지 단 8골에 그쳤다. 카바니는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단 5경기만 뛰었다.

랄프 랑닉이 맨유 새 감독으로 왔지만, 그렇다고 이 둘이 주요 로테이션에 들기는 쉽지 않다. 6개월 임시 감독인 랑닉은 선수단 변화에 큰 관심이 없다.

이에 바르셀로나는 영입 실패로 끝난 쿠티뉴를 내주고 마샬과 카바니를 손에 얻으려 한다. 맨유가 바르셀로나의 제안을 받아들일지는 아직 알 수 없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