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당장 나가!" 분노한 바르사 팬, 쿠만 감독 차량 습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서재원 기자] 분노한 바르셀로나 팬들이 로날드 쿠만 감독의 차량을 습격했다.

바르셀로나는 24일(한국시간) 스페인 캄노우에서 열린 2021-22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0라운드 레알 마드리드와 엘 클라시코에서 1-2로 패했다.

리오넬 메시 없는 엘 클라시코. 바르셀로나는 멤피스 데파이, 안수 파티, 세르지뇨 데스트를 공격에 세웠다.

예상대로 힘든 경기였다. 전반 32분 만에 다비드 알라바에게 선제 실점을 허용하더니, 후반 막판 루카스 바스케스에게 두 번째 실점을 내주며 무릎을 꿇었다.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만회골로 겨우 영패를 면할 수 있었다.

바르셀로나의 순위는 더욱 추락했다. 9경기 4승3무2패, 승점 15를 유지한 바르셀로나는 9위라는 초라한 순위를 기록 중이다.

바르셀로나 팬들은 폭발할 수밖에 없었다. 영국 매체 ‘미러’는 “화난 바르셀로나 팬들은 쿠만 감독이 캄노우를 떠나려 할 때 그의 차를 에워쌌다”며 “쿠만이 화난 팬들에게 습격을 당했다”고 전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다수 팬들은 90분 내내 선수들을 응원했다. 구호를 외치고 응원가를 끊임 없이 부르는 열정을 보여줬다. 하지만, 경기 후 쿠만 감독의 아우디 차량을 발견하자 이성을 잃었다. 팬들을 쿠만 감독을 향해 욕설을 퍼부었고, 보닛을 두드리며 위협했다.

미러에 따르면, 팬들은 “당장 나가!”라고 소리쳤다. 쿠만 감독은 자신을 둘러싼 팬들을 뚫고 겨우 빠져나갈 수 있었다. 다행히 차량 손상은 심각하지 않다고 알려졌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