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게이머와 e스포츠

‘경기 국제 e스포츠대회’, 31일까지 국내 선발전 참가신청 접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고용준 기자] 총상금 3200만원을 놓고 리그오브레전드, 배틀그라운드모바일, 레인보우식스 시즈, 이터널리턴 등 4종목의 경기도 e스포츠 아마 고수를 찾는다.

경기도가 ‘경기 국제 e스포츠 대회’의 국내 선발전에 참가할 선수를 오는 31일까지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외 유망한 e스포츠 아마추어 선수를 발굴하고 e스포츠화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참가 종목은 PC게임인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와 ‘레인보우식스 시즈’, ‘이터널리턴’ 그리고 모바일게임인 ‘배틀그라운드’까지 총 4개 종목이며 각 2개의 팀을 선발한다.

LOL과 레인보우식스 시즈는 5대 5팀전 토너먼트로 선발한다. 배틀그라운드는 4인스쿼드전, 이터널리턴은 2인 듀오전으로 진행되며 두 게임의 선발방식은 포인트합산제이다. 참가자격은 각 종목별 공식 e스포츠 대회 연령제한에 이상이 없는 사람이다.

LOL은 만 12세 이상(2009년 11월 7일 이전 출생), 이터널리턴은 만 15세 이상(2006년 11월 7일 이전 출생), 배틀그라운드모바일은 만 16세 이상(2005년 11월7일 이전출생자)이며, 레인보우식스 시즈는 만 18세 이상(2003년 11월7일 이전 출생자)으로서 고등학생은 참가가 제한된다. 또한 리그오브레전드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의 경우 종목사가 지정한 ‘프로 자격’의 선수인 경우 참가가 제한된다.

국내 선발전은 다음 달 6~7일 2일간 진행될 예정이며 대회시작 시간은 추후 공지된다. 국내 선발전을 통과한 선수들은 다음 달 12~14일 3일간 광명U플래닛 아이백스 스튜디오 하이퍼홀에서 진행되는 본선에 한국을 대표해 출전하게 된다.

총 우승상금은 3200만 원으로 종목별 1등에게는 500만 원, 2등에게는 300만 원의 상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경기도 게임산업육성팀 박종일 과장은 “e스포츠는 2022년 항저우 올림픽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미래가 유망한 스포츠”라며 “이번 대회에 유능한 e스포츠 선수들이 참가해 기량을 뽐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scrapper@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