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포토] ‘강펀치’ 날리는 볼카노프스키, UFC 페더급 왕좌 사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알렉산더 볼카노프스키(왼쪽)가 25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UFC 266 메인 이벤트 페더급 경기에서 브라이언 오르테가에게 주먹을 날리고 있다.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신문

알렉산더 볼카노프스키(위)가 25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UFC 266 메인 이벤트 페더급 경기에서 브라이언 오르테가에게 주먹을 날리고 있다.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UFC 페더급 챔피언 알렉산더 볼카노프스키가 25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UFC 266 메인 이벤트 페더급 경기에서 도전자 브라이언 오르테가를 5라운드 끝에 3-0 심판 전원일치 판정으로 꺾고 타이틀 방어전에 성공했다.
서울신문

알렉산더 볼카노프스키(왼쪽)가 25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UFC 266 메인 이벤트 페더급 경기에서 브라이언 오르테가에게 주먹을 날리고 있다.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신문

알렉산더 볼카노프스키가 25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UFC 266 메인 이벤트 페더급 경기에서 쓰러진 브라이언 오르테가가 일어나기를 기다리고 있다.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카노프스키는 UFC 10연승을 기록하며 UFC 연승 통산 3위를 기록했다. 종합격투기 20연승을 기록했고 2013년부터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AP 연합뉴스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